홈페이지 소개

키플이란 단어의 의미

키플(kipple) 이란 필립 K 딕의 소설 <안드로이드는 전기양의 꿈을 꾸는가? Do Androids Dream of Electric Sheep?> 에 나오는 단어로 소설에서 아래와 같이 라고 언급됨

- Kipple is useless objects, like junk mail or match folders after you use the last match or gum wrappers of yesterday's homeopape. When nobody's around, kipple reproduces itself. For instance, if you go to bed leaving any kipple around your apartment, when you wake up the next morning there's twice as much of it. It always gets more and more.

- I see.

- There's the First Law of Kipple, "Kipple drives out nonkipple." Like Gresham's law about bad money. And in these apartments there's been nobody there to fight the kipple.

- So it has taken over completely. Now I understand.

- Your place, here, this apartment you've picked - it's too kipple-ized to live in. We can roll the kipple-factor back; we can do like I said, raid the other apartments. But -

- But what?

- We can't win.

- Why not?

- No one can win against kipple, except temporarily and maybe in one spot, like in my apartment I've sort of created a stasis between the pressure of kipple and nonkipple, for the time being. But eventually I'll die or go away, and then the kipple will again take over. It's a universal principle operating throughout the universe; the entire universe is moving toward a final state of total, absolute kippleization. Except of course for the upward climb of Wilber Mercer.

사실 저책을 영어로 읽은건 아니고, 한글판(블레이드 러너라는 이름으로 출간되었음)을 군대시절 도서실에서 우연히 발견해서 보던중 저 부분을 읽고서 뭐랄까... 삘이 딱 왔었음.

홈페이지

이 홈페이지는 주인장이 잉여력이 넘쳐서 심심할때 만든 프로그램을 공개할 목적과, 홈페이지 제작에 관련된 기술(php/html/css)을 연습하기 위해서 2004년 여름부터 만들어 졌습니다. 이 홈페이지는 UTF-8인코딩을 사용하며, 테이블을 사용하지 않는등 몇가지 홈페이지 제작에 관련된 표준적인 기술을 지키려고 노력을 하였지만... 역시 웹프로그래밍은 힘들어..

주인장 소개

컴퓨터를 만져본(최초로 프로그램을 짜본)지는 25년쯤 되었고, 프로로써 일한지는 10년이 좀 넘은 전업 프로그래머.(2010년 현재) 쓸데없는일 안하고, 소프트웨어 개발만으로 먹고 살고 싶은 작은 소망을 가지고 있음.

기타

주인장에게 메일을 보내고 싶으시면 [여기]를 클릭하세요.